지금 사용하고 계신 브라우저는 오래되었습니다.
알려진 보안 취약점이 존재하며, 새로운 웹사이트가 깨져 보일 수도 있습니다.
최신 브라우저로 업데이트 하세요!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home   >   교회소개   >   인사말

목회칼럼

게시판 내용
No. 745, 구체적이고 실제적으로
작성자 나종열목사 등록일 2021-07-03 09:06:39 조회수 92

No. 745, 구체적이고 실제적으로

 

어떤 일이든지 구호만 외쳐서 되는 것은 아닐 것입니다. 그것이 구체적이고 실제적으로 실행되어야 합니다. 실행되지 않는 구호는 의미가 없습니다. “부뚜막의 소금도 집어넣어야 짜다는 속담도 있지 않습니까? 올해 표어는 "한 영혼을 예수 그리스도께로"입니다. 부제는 "바울과 아볼로처럼"입니다. 표어가 표어로 끝나지 않고 실제로 실행되어야 합니다. 특히 구체적이고 실제적으로 실행되어야 합니다.

 

"바울처럼"vip를 전도하는 것입니다. 영혼을 구원하는 일입니다. "전도를 하지 말고 전도자가 되라"는 말도 있습니다만 전도를 일로 할 것이 아니라 자연스러운 삶이 되어야 합니다. 하나님의 은혜를 알면 하나님을 사랑하게 되고 하나님을 자랑하고 싶어집니다. 예수님 안 믿는 사람들에게 내게 은혜를 주신 하나님을 자랑하는 것이 전도입니다. 세상 모든 사람에게 하나님의 구원의 은혜가 필요합니다.

 

영혼 구원을 하려면 vip를 늘 가슴에 품고 있는 것이 중요합니다. 말 그대로 삶이 되는 것입니다. vip 생각을 하면서 사는 것입니다. 분위기 좋은 카페를 가면 다음에 vip와 같이 오고 싶은 생각이 들어야 합니다. 교회에 중요한 행사가 있으면 vip를 데리고 오고 싶은 마음이 자연스럽게 들어야 합니다. 그리고 실제로 데리고 와야 합니다. 기도할 때도 vip가 생각이 나고, 목장과 교회에 나오도록 진심으로 기도해야 합니다. 그런 것이 자연스러운 전도자가 되어야 합니다. 그런 삶이 "바울처럼"입니다.

 

vip가 목장과 교회에 오기로 했으면 목장과 교회에 알려서 함께 기도하도록 해야 합니다. 영혼 구원은 영적인 싸움이기 때문에 공동체가 함께 기도해야 합니다. 목장과 교회는 방문한 vip를 세심하게 배려해야 합니다. 예를 들면, 목장에서는 반찬에 조금 더 신경을 쓰고, 웃는 얼굴로 친절하게 맞이하는 것입니다. 교회에서는 vip에게 편한 자리를 준비하고 vip 주변에는 목장식구들과 표정이 밝은 지체들이 앉는 것입니다. 교회에 오면 처음 뵙는 분(방문자)이 없는지 살피고 있으면 찾아가서 밝게 인사를 합니다. 예배를 마치고도 방문자가 없는지 살펴야 합니다. 관심(마음)이 중요합니다. 

 

"아볼로처럼"은 다른 지체가 영적으로 성장하도록 돕는 것입니다. 그 일도 구체적이고 실제적으로 해야 합니다. "돕는다"는 말이 중요합니다. 구체적이고 실제적으로 도와주어야 합니다. 예를 들면, 약한 지체가 예배시간에 집중하도록 옆자리에 앉아서 도와주고 열정적으로 예배하는 모습을 보여주어야 합니다. 예배시간에 가능하면 앞자리에 함께 앉는 것이 중요합니다. 앞자리에 앉으면 집중이 잘 됩니다. 헌신대도 같이 나오시기 바랍니다. 헌신대에서 기도응답을 경험하는 것이 영적 성장에 큰 도움이 됩니.

 

지체에게 필요한 삶 공부가 무엇인지 생각하고 삶 공부를 같이 수강하는 것입니다. 새벽기도나 수요기도회도 함께 나올 수 있도록 도와주시기 바랍니다. 주중에도 연락해서 주일예배가 어떠했는지, 교회 생활에 어려운 것은 없는지 물어보고 도와줄 수 있는 것은 도와주어야 합니다. 행복의 길이나 일대일 성경공부나 확신의 삶 공부를 일대일로 하는 것도 약한 지체를 세워가는 일에 좋은 일입니다. 올해 표어가 표어로 그치는 것이 아니라 삶이 되기를 바랍니다. 구체적이고 실제적으로 실천해보시기 바랍니다. 그 일을 통하여 큰 기쁨을 경험하게 될 것입니다. (나종열 목사)

facebook tweeter line
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789No. 789, 엄마 생각이미지나종열목사2022.05.0577
788No. 788, 자녀를 어떻게 키울 것인가?이미지나종열목사2022.04.2878
787No. 787, 살아있습니까?이미지나종열목사2022.04.2179
786No. 786, 교회 등록 나종열목사2022.04.1474
785No. 785, 황경숙 권사님을 떠나보내면서나종열목사2022.04.0761
784No. 784, 다니엘 금식기도는 없지만... 나종열목사2022.03.3161
783No. 783, 은혜로운 주일예배 드리기나종열목사2022.03.2466
782No. 782, 하나님의 도움을 구합시다.나종열목사2022.03.1772
781No. 781, 평소에 위기를 준비하면서 살아야 합니다.나종열목사2022.03.0970
780No. 780, 기도응답으로 함께 하신 하나님나종열목사2022.03.03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