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사용하고 계신 브라우저는 오래되었습니다.
알려진 보안 취약점이 존재하며, 새로운 웹사이트가 깨져 보일 수도 있습니다.
최신 브라우저로 업데이트 하세요!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home   >   교회소개   >   인사말

목회칼럼

게시판 내용
No. 716, 신년 세겹줄 새벽기도에 대하여
작성자 나종열목사 등록일 2020-12-12 10:04:17 조회수 144

No. 716, 신년 세겹줄 새벽기도에 대하여

 

이제 올해도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이미 신년계획을 세우고 있는 분들이 많을 것입니다. 새해도 코로나 영향 때문에 어려움이 많을 것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에게 소망이 있는 것은 하나님이 우리 아버지이시기 때문입니다. 하나님 아버지는 우리에게 좋은 것을 주십니다. 예수님께서 말씀하셨습니다. “하늘에 계신 너희 아버지께서, 구하는 사람에게 좋은 것을 주지 아니하시겠느냐?”(7:11)

 

하늘에 계신 우리 아버지는 우리가 구하면 좋은 것을 주시는 참 좋으신 하나님이십니다. 기도하면 모든 것이 기회가 되고 축복이 됩니다. 새해에도 기도의 축복을 누리시기 바랍니다. 그래서 신년 세겹줄 새벽기도회를 다음과 같이 할 예정입니다. 일시는 14()부터 16()까지 두 주간입니다. 지난해와 두 가지 다른 것은 토요일 새벽도 하는 것과 유튜브로 동시에 하는 것입니다.

 

시간은 한 시간 정도 예상을 하고 있습니다.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는 530분부터 630분까지, 토요일은 630분부터 730분까지입니다. 30분씩 늦출까도 생각했는데 일찍 출근하는 분들이 있을 것 같아서 그렇게 정했습니다. 여러분들이 모두 괜찮다고 하면 30분씩 늦추겠습니다. 시간을 늦추는 것에 대하여 초원지기들이 의견을 수렴해서 알려주시면 좋겠습니다.

 

주제는 나의 데스티니 찾기입니다. 여기서 말하는 데스티니(destiny)운명이나 팔자가 아니라 하나님의 계획입니다. 하나님이 계획하신 내 인생의 진짜 목적을 찾는 것입니다. 모든 사람에게는 데스티니, 곧 하나님의 계획이 있습니다. 하나님은 태초부터 우리를 향하여 아주 특별하고 사랑이 넘치는 놀라운 인생 설계도를 가지고 계십니다. 왜냐하면 하나님이 우리 아버지이시기 때문입니다.

 

교재는 나의 데스티니 찾기’(고성준)입니다. 특히 청년들과 중고등부 학생들에게 큰 위로와 격려와 소망을 줄 내용입니다. 저는 이 책을 읽고 큰 감동과 은혜를 받았습니다. 책값은 12,000원입니다. 이번에는 할인하지 않고 정가대로 받고 청소년들에게 50% 매칭하도록 하겠습니다. 청소년들은 6천 원만 내면 나머지 6천 원은 교회에서 매칭합니다. 1220일까지 목장별로 주문하시기 바랍니다. 가정당 구입하지 말고 개인당 구매하시기 바랍니다. 자기 책을 갖고 읽으시기 바랍니다.

 

신년 새벽기도회 세겹줄 짝을 정하시기 바랍니다. 신앙의 좋은 롤모델이 될만한 지체들과 기도짝을 하시기 바랍니다. 청년들은 청소년들을 기도짝에 끼워주면 좋을 것 같습니다. 이 책을 읽고 함께 나누면 서로에게 좋은 영향력을 끼치게 될 것입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이 인생의 목적이 무엇인지 모르기 때문에 방황을 하고 귀한 인생을 낭비합니다. 신년 세겹줄 새벽기도회를 통하여 하나님이 갖고 계신 자신의 데스티니를 찾기 바랍니다. (나종열목사)


facebook tweeter line
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740No. 740, 우리에게는 꿈이 있습니다.나종열목사2021.05.29137
739No. 739, 목장 재조정을 합니다.나종열목사2021.05.22157
738No. 738, 교회를 옮기는 것에 대하여나종열목사2021.05.15158
737No. 737, 사역에는 실패가 없습니다.나종열목사2021.05.08129
736No. 736, 바른 선택(결정)을 하려면 나종열목사2021.05.01178
735No. 735, 가정교회 14년나종열목사2021.04.24154
734No. 734, 예수님 믿으면 불편해집니다.나종열목사2021.04.17147
733No. 733, 간증이 있는 신앙 나종열목사2021.04.10122
732No. 732, 준비됐나요? 나종열목사2021.04.03121
731No. 731, 부활절 도시락나종열목사2021.03.27111